,

#2 중국을 간다면 이정도는 알고 가자.

‘돈없는’ 여행과 ‘돈있는’ 출장 사이에 ‘장기 출장’이라는 애매한 녀석이 있다. 장기 출장이라면 매번 택시를 타기에도, 호텔 세탁 서비스를 이용하기에도, 데이터 로밍을 하기에도 뭔가 적절하지 않은 기간과 상황이다. 작년부터 중국을 오고갈일이 많았고, 앞으로도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포스팅은 ‘중국에 먼저가본 팀원’이 ‘다음에 가는 팀원’을 위해 쓴 내부 문서다. 그러니, 우리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정보만을 담았다.
v1.0 : 2016년 1월 Terry 작성
v1.1 : 2016년 4월 Daniel 업데이트

1. 날씨 및 기본 정보

10월말 처음 상해에 도착했을 때는 여름이었다. 반팔을 입고도 땀을 흘렸지만 11월초 추워졌다. 셔츠에 가죽 자켓을 입고다니지만 왠지모르게 서늘하다. 여름의 상해는 덥고 습하지만, 겨울을 앞둔 상해는 ‘음습’하다. 기온이 낮은건 아니지만, 일교차가 심하고 차갑게 습하다. 옷을 껴입어도 개운하게 따뜻한 느낌이 없다. 감기에 걸리기 쉽고, 잘 낫지 않는다.  지금은 11월이다. 그리고 잠시 심천에 왔다. 중국은 넓고, 장기 출장을 왔다면 중국내에서의 출장도 가능하다. 현재 북경에선 눈이 내리고, 상해는 서늘해지고 있으며, 심천은 여전히 여름이다. 사실 적당히 입으면 문제될 것이 없지만, 살짝 신경쓰는게 여러모로 좋다.
  • 상해와 서울은 시차가 1시간 있다. 별것 아니지만, 무심코 캘린더에 한국/중국 일정을 기록하면 1시간씩 실수할 일이 생긴다.
  • 공기가 매우 안좋으니, 마스크 소지를 권장한다.
  • 화장실에 화장지가 없는 경우가 많고, 식당에서 ‘차가운 물’이 없는 경우가 많다.
  • 상해의 가격은 서울보다 비싼 편이다. (환율이 안좋은것도 영향을 준다.)
  • 사람이 많은 지역은 소매치기가 많으므로 주의한다. (관광지에서 아이폰은 도난 비율이 높다.)
  • 대부분의 곳에서 아직 흡연이 가능하다. 건물 내 계단, 엘리베이터, 식당 등 금지하는 곳을 제외하곤 대부분 가능하다.
  • 길거리 음식은 주의하자. 저렴하고 맛있게 먹었지만 식중독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 스타벅스 직원은 영어가 가능하다. 급할 시 스타벅스로 가도 좋다.
  • 구입 불가능한 물건이 거의 없다. 단, ‘페브리즈’는 한인타운 이외에는 구매할 수 없다.
  • 각종 유제품은 섭취를 고민하는 것이 좋다. 유제품 파동이 있었다.
  • 숙박, 피시방, 기차 등을 이용할 때는 ‘여권’이 필요하다.
예전에 출장다닐때는 호텔, 택시, 사무실, 레스토랑이 전부였다. 즉, 내가 경험한 대부분의 장소에서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했다. 그리고 결정적으로 환율이 어떻게 적용되던 내가 한국 원화로 결제한 금액을 회사에 청구할 수 있었다. 하지만 내 사업을 위해 중국에 온 상황에서 신용카드를 마구 사용하기에는 낭비가 심할거라 생각했다. (해외 신용카드 결제에 적용되는 환율 규정이 그리 좋지 않다는건 다들 알거다.)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현금을 최대한 넉넉하게 가져온 후, ICBC같은 전국구 은행 계좌를 열고 입금한 후에 wechat pay나 alipay와 연동하는 것이다. 여기에 교통카드까지 조합하면, 현금 없는 중국 생활이 가능하다. 장담컨데 한국보다 편리하다.
  • visa, master, unionpay 등의 표시가 된 ATM을 이용하여 현금이 가능하다.
  • 그리고 생각보다 visa, master 카드를 취급하지 않는 곳이 많다. unionpay 카드를 하나 만들어가는 것이 좋다.

 

2. 인터넷, 그리고 VPN

중국의 인터넷은 빠르다. 하지만 호텔의 WiFi가, 카페의 인터넷이 빠르다는 보장은 없다. 내가 믁는 호텔에서 토렌트를 돌리면 50kb/s 정도 나온다. 이 정도면 홈페이지 열고, 이메일 주고받고, 첨부파일을 다운받기엔 역부족이다. 게다가 접속되지 않거나, 터무니없이 느린 사이트도 많다. 기본적으로 중국의 모든 웹사이트는 중국 당국에 신고를 해야한다. 서버가 중국에 있을 것, 담당자가 중국인일 것, 회사가 중국 회사일 것! 결론적으로 내가 사용하는 거의 모든 서비스가 중국에서는 정상적으로 동작하지 않는다.
  • 구글의 모든 서비스가 안된다. (Gmail, Google Play, Google Apps, Drive, Youtube 등)
  • 드랍박스, 원드라이브 등 주요 협업 도구들이 안된다. 슬랙이나 일부 서비스는 접속할 수 있지만, 매우 불안정하다.

결론적으로 현재 한국/미국에서 사용하는 업무 시스템을 그대로 활용하기 위해서는 VPN이 필수적이다. 이마저도 자주 막히고, 끊기고, 속도가 느려지기 쉬우니 한국에서 미리 여러개의 서비스에 계정을 만들고 테스트해보는게 좋다. 인터넷도 잘 안되는 상황에서 VPN까지 말썽이라면 한두시간은 쉽게 날라간다.

 

@이동통신

-이동통신사 1. 리엔통 2. 리동
-인터넷 속도를 생각하면 ‘리엔통’을 사용하는 것이 유리(젊은층 사용) -여권을 준비하여 직접 방문하여 개설 -건물내,지하철내에서는인터넷을사용하기어려운경우존재

@인터넷, 업무
-자국사 보호를 위해 구글, 페이스북 등의 서비스 제한(카카오톡 포함)
-주로 사용하는 메신저 = weixin(wechat)
-vpn을 사용할 필요가 있으며 출국 전 기업용 vpn 등을 준비해 가는 것이 좋다. -업무 시 usb, 외장하드 등을 이용하여 파일 옮기는 게 편함(인터넷 느림)

 

3. 교통

일반적인 대중 교통은 아주 훌륭하다. 서울의 지하철 + 버스 시스템을 생각하면 된다. 다면 지하철은 11시 정도에 끊기고, 비오는 날에는 (한국과 비슷하게) 택시가 안잡힌다. 특히 최근들어 대부분 앱으로 택시를 부르기 때문에 길에서 택시 잡는 것이 쉽지 않을 수 있다. (중국 택시 앱은 운전기사와 통화를 해야하기 때문에 차라리 우버가 좋을 수도 있다.) 그리고 교통 체증도 심하다.

  • 출퇴근 러쉬아워가 존재한다. (지역에 따라 다름)
  • 목적지 관련 의사소통은 ‘카오찐 루’를 기본으로 한다. (ex. Nathan Rd 카오찐 Jackson Rd) 쉽게 말해서, 주요 건물을 얘기하는게 아니라 교차하는 2개의 도로명을 얘기하면 정확하게 이해한다.
  • 도로 신호가 동시신호이다. 좌회전 신호가 없고, 차량도로 옆에 바로 자전거 도로가 있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
  • 특히 중국의 이륜차는 대부분(거의 전부)이 전기 모터를 이용하기 때문에 소리가 나지 않는다. 늘 주변을 경계해야 한다.
  • 그냥 길을 건널 때는 녹색불이여도 조심해서 건너야한다.

택시는 미터기를 이용하고, 원하는 경우 모든 상황에서 영수증을 발급한다. 친절하지는 않지만, 아직까지 택시타고 사기당한적은 없다. 예를 들어 출퇴근을 위해 숙소에서 사무실까지 10번정도 (같은 시간에) 택시를 타면 가는 길은 달라도 요금은 10%이상 차이나지 않았다. 그래도 어느나라나 택시는 조심하자.  그리고 싼륜처(3륜오토바이 – 보통 2명 탑승 가능)는 교통신호를 무시하고 운행하기 때문에 위험하다고 생각될 수 있지만 출퇴근 시간에 이용하면 편리하다. 출발 전 기사와 ‘위치’, ‘소요시간’, ‘가격’ 등을 확인하고 탑승한다.

  • 택시는 현금, 교통카드가 모두 가능하다.
  • 안전상 이유로 운전석 뒷편 문은 열리지 않는다.
  • 미터기를 찍고 가야하며 찍지 않을 경우 바가지를 쓸 수 있으니 주의한다.
  • 11시 이후에는 할증요금이 부과된다.
  • 교통카드 이용 시 카드 바꿔치기에 주의: 10만원 충전된 카드를 결제 후에 빈카드로 바꿔줄 수 있다. 카드에 이름쓰자.
  • 택시를 타고 가다 가끔 바이두 지도를 확인하여 제대로 가고 있는지 확인 필요하다.
  • 빨간색 택시는 가급적 타지 말자. 그리고 공항에서 택시 탈 때도 가급적 새거를 타자. 공항에서 택시타고 바가지쓰는 사례는 너무 많다.

지하철은 서울만큼 좋다. 다만 주의할 점은 환승에 시간이 많이 걸릴 수 있다는 점을 염두하고 이동해야 한다. 보통 환승할때는 한 블럭 정도의 거리를 걸어야한다.

  • 지하철이나 택시를 타기 위해 교통카드를 하나 만드는게 좋다.
  • 기본 요금은 4원 정도이니 택시에 비해 아주 저렴하다.
  • 지하철 탑승게이트를 지날 때 간단히 짐 검사를 한다. 가방을 가지고 나갈지 고민된다면 놓고가는게 좋다.
  • 짐 검사를 무시하고 가는 사람이 꽤 있는데 안내 요원이 공익근무 요원이 아니고 ‘공안’일 경우 문제가될수 있다고 한다.
  • 교통카드의 총디엔(충전)은 대부분의 역에서 가능하며 10원 단위로 가능하다. (영수증 발급가능)

 

4. 숙소, 출장의 시작과 끝

상하이나 베이징, 선전 정도의 대도시라면 일상 생활이 서울과 다를바 없다.

  • 수돗물 취수 불가, 생수 구입 or 주변 슈퍼에서 ‘쏭(배달)’을 시켜 구비하는 것 필요하다.
  • 실외 온도에 비해 실내 온도가 낮고, 에어컨(히터)를 사용하기 때문에 겨울에는 매우 건조하다.
  • 히터 사용시 건조하므로 빨래 등으로 습기 조절이 필수다.
  • 샤워실에는 천정에 가열등이 있어 활용하면 편리하다. 매우 훌륭한 시스템이다.
  • 렌트한 집에 문제 발생시 ‘퐝동(집주인)’에게 연락/문의, 입주 시 청소 요청도 가능하다.

숙소는 장기 출장에서 가장 중요하다.  그 중 첫 번째는 호텔이다.

  • 원하는 위치에 원하는 호텔이 있다. 중국의 도시에는 호텔이 정말 많다.
  • 대도시라면 서울보다 호텔이 비싸다. 단기 출장 시에는 활용할만 하고, 어디에 숙소를 구할지 모르는 경우에 2~3일 단위로 끊어서 잡으면 좋다. 예를 들어 심천에 10일 정도 출장갈 때는 거의 매일 숙소를 바꿨다. (위치, 시설, 가격 이슈 등)
  • 시설은 천차만별이나 Motel은 한국보다 매우 허름하니 피하는게 좋다.
  • 결론 : 처음 가는 도시에 단기 출장이라면 추천

그 다음으로 고려할 수 있는 숙소는 에어비앤비 또는 이와 유사한 중국 서비스를 통해 집을 통채로 렌트하는 방식이다.

  • 경험적으로 에어비앤비는 만족도가 랜덤하다.
  • 가장 큰 단점은 내가 원하는 장소에 빈 방이 충분하지 않아서 결국 좋은 입지는 포기하는 경우가 생긴다.
  • 1~2명 정도가 1 주일 이상 체류하는 상황에서 사용하는게 좋다. (원룸이나, 방하나+거실 정도가 가장 물량이 많다.)
  • 조리도구, 냉난방, 수건이나 세면도구, 세탁기 등은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 결론 : 매일 사무실로 출퇴근하는 출장이라면 거리상의 이유때문에 비추 (상하이에서 출근 시간이 한 시간가까이 걸린다면 뭔가 잘못된거다.) 다만 도시를 좀 즐기고 싶고, 정기적인 출퇴근보다는 미팅이 많고, 다양한 Meet-up에 참여할 생각이라면 매우 좋은 선택이 될 수 있다.

마지막 옵션은 한인 민박이다. 보통 하루에 200RMB, 한달에 5,000RMB 이런 식이다.

  • 사무실이 한인타운 근처라면 매우 근접한 곳에 민박이 있다. (우중루, 홍췐루 근처)
  • 아침 식사, 주말 저녁 식사를 제공한다. 이거 생각보다 크다.
  • 빨래를 해주고, 셔츠를 다림질해주기도 한다.
  • 아무래도 하숙이다보니 개인 프라이버시는 잠시 잊어주는게 좋다.
  • 시설은 에어비앤비나 호텔 대비 떨어진다. (근데 전기장판 같은 필수품들은 잘 갖춰져 있다.)
  • 주택가라 조용하다.
  • 간이 영수증을 써주기 때문에 문제가 될지는 모르겠다.
  • 결론 : 식사, 집안일 (빨래, 청소, 쓰레기), 숙소 예약, 언어적인 이슈 등으로부터 자유롭다. 즉, 아무 생각안하고 일만하기에는 아주 훌륭한 옵션이다. 다만 ‘답답하다’, ‘프라이버시가 없다’ 등의 피드백이 있다.

 

5. 음식점

  • 음식의 종류와 가격대가 다양하다, 영어 회화 불가한 곳이 많다.
  • 기본적으로 ‘르어 슈에이(따듯한 물)’이 제공되며 반찬 추가시 추가 요금 지불 필요가 있다.
  • 팁 문화는 없다.
  • 음식 주문 전 사진이 있는 메뉴, 영어 있는 메뉴 등을 요청할 수 있다.

 

기타 필수 회화

  • @택시 :
  • 차이딴–메뉴
  • 마이딴–계산서
  • 라이 이거 A – A 1개 주세요
  • 뿌위엔 – 실례합니다(점원 부를 때)
  • 슈에이 – 물
  • 르어 더 – 따듯한 것
  • 삥 더 – 시원한 것
  • @택시 :
  • 싈푸, 니하오 (기사님 안녕하세요)
  • 워(워먼) 야오 취, 니 즬따오마?, 쪼우 부 쪼우?(나(우리)는 ᄆ에 가고 싶다, 어딘지 아냐, 갈거나 안갈거냐)
  • 뚜오 쌰오 치엔? (얼마에요?) – 3 륜차기사가 30 원이라고 한다고 하면 (기사: 싼싈(숫자) 콰이 = 30(숫자) 원)
  • 이꽁 싼싈 콰이, 뚜이마?(전체 다 해서 30원, 맞죠?)
  • 총쩔리따오,뚜오썅싈지엔? (여기서 ~까지얼마나걸리죠?)
  • 대답 – (10fen zhong) = 10 분 정도, 또는 콰이러 콰이러 (빨리 갈게요)
  • 우싈미 량호 팅 츠허바. 쩔리 팅 이샤. 쩔리 랑 이샤. (50 미터 앞에 세워주세요, 여기 세워주세요, 여기 세워주세요.)
  • ~치엔미엔(~전면에)
  • 니 커이 취 타이핑양바이후오 더 치엔미엔 마? (태평양백화점 전면에 갈 수 있냐?)
  • 기사가 ‘시엔진? 찌아통(카)? 라고 물어본다. = 현금? 교통카드? 대답 – 시엔진(현금), 찌아통카(교통카드)
  • 씨에씨에(고맙다), excuse me(부하오이스)
  • 너,나~~할수있냐?=니,나커이(동사)마?
  • 여기 안에 시앙차이(음식이름, 재료이름)가 있냐? = 쩨이거 요우 시앙차이(음식이름, 재료이름) 마?
  • 흡연 : 초위엔 = 워 커이 초위엔 마?(담배피워도 되냐?) @어디갈때먼지안먼지물어볼때
  • 부하오 이스(실례합니다)
  • 칭원 이씨아(뭐 좀 묻겠습니다)
  • 워 야오 취 위위엔(예원- 관광지) , 총 쩔리 위엔 뿌 위엔? (예원에 가고 싶은데 여기서먼가요?
  • from A to B – 총 A 따오 B
  • @지하철 내릴 때
  • 실례하겠습니다. 내릴 게요. (찌에 꾸오 이시야, 랑 이샤)
  • 사람들이 내리려고하면서 ‘샤취 마?’ //내리냐? 라고 물어볼때 :워 예 샤취(나도 내린다).
  • 응(뚜이), 아니(부싈)
  • 나는외국인이다.=워싈와이구오런
  • 나는한국에서왔다.=워라이쯔한궈
  • 내 이름은 ~이다. = 워 더 밍쯔 싈 ~.
  • 나는 ~이다. = 워 싈 ~
  • 알게되어서반갑다.=런셔니헌까오씽
  • 안녕하십니까? = 니 하오~ , 따지아하오(단체인사) 굿모닝 = 자오~ 바이바이 = 짜이찌엔
  • @지하철에서 충전요청할 때
  • 교통카드와 현금을 주면서 , ‘총디엔(충전)’이라고 말한다. :공손하게 ; 커이 총디엔 마? – 충전할 수 있나요
  • @음식시킬때
  • 워 야오 쪠이거(나는 이걸 원한다) :쩨이거 타오찬(this 밀(셋트)
  • 쩨이거(이거), 네이거(저거, 그거) 날리(어디)
  • 나는 지금 ~~에 있다. (워 짜이 ~~) 너는 어디냐? (니 짜이 날리?)
  • 밥 한공기 주세요. (라이 이거 미퐌)
  • 아메리카노 한잔 주세요(라이 이 뻬이 메이슈 카페)
  • 활용: 시원한것(삥더), 뜨거운것(르어 더), 얼금많이( 뚜오 삥), 얼음없이 (조우 삥)
  • 한잔-이뻬이 두잔-량뻬이 세잔-싼뼤이
  • @숫자 이얼싼쓰우리우치빠지오싈
  • @물건셀때숫자
  • 숫자 세는 거 뒤에 ‘거(물건)’ ‘뻬이(음료수 잔)’ ‘허(담배 갑)’ 등등 을 추가한다.
  • 예외 2개(량거)
  • 2048 숫자 읽을 때 (량치엔 쓰싈 빠) 또는 (량 야오 쓰 빠)-0은‘야오’라고 읽는다
  • @물건을살때
  • 니먼 요우 메이요우 슈에삐 마? – 니먼(너네) 슈에삐(사이다)를 가지고 있냐 없냐? 워 야오 마이 슈에삐 – i want to buy 슈에삐
  • 니 커이 게이 워 슈에삐 마? – 니(너) 커이(가능하다) 게이(주다) 워(나에게) 슈에삐(사이다) 마(의문)
  • 커이 카이 퐈삐아오마?- 파피아오 끊어 줄 수 있냐?
  • 가이런-개인,꽁스-회사
  • 용-사용하다
  • 워 커이 용 쩨이거 마? – 나 이거 사용할 수 있냐?
  • 쇼우 지(휴대전화)
  • 진티엔(오늘) 밍티엔(내일) 주오티엔(어제) 이디엔(조금)
  • 자오 샹(아침) 완샹(저녁)
  • 쟈오 퐌(아침밥) 쫑퐌,우퐌(점심) 완퐌(저녁밥)
  • 니 칄 퐌 러마(너 먹었냐 밥 )-‘칄’= 먹다‘러’를 동사뒤에 붙이면 과거형이 된다.
  • 라 뿌 라? (맵냐 안 맵냐?) – 활용, 티엔 (달다)
  • 저거 맵냐 안맵냐? = 쩨이거 라 뿌 라?
  • 흐어(마시다)
  • 취(가다)
  • 요우, 메이요(있다, 없다)
  • 커이(가능하다)
  • 마이(사다, 팔다 – 병음이 다른데 대부분의 상황에서 원하는 대로 잘 소통되므로 걱정안해도된다) 용(사용하다)
  • 시환(좋아하다)
  • 씨앙(want)
  • 야오 취 (want to go)
  • 칄(먹다)
  • 쪼우(가다)
  • 커 부커이(가능하냐 안하냐) 따이 디엔화(전화를 걸다)
  • 야오(want) – 활용도 높다. 영어처럼 사용하면 된다.
  • 왈(놀다)
  • 야오 흐어 (want to drink)
  • 맥주(피죠우)
  • 백화점(바이후오)
  • 쇼우지(휴대폰)
  • 콰이(-중국돈을 세는 단위)
  • 100(이바이) 200(량바이) 300(싼바이) 1000(이치엔) 2000(량치엔) 3000(싼치엔)
  • 위(샹) 아래(시야)- 엘리베이터에서 위로 가냐 아래로 가냐 하고 물어본다,ex- 샹 취 마?(위로 가는 거냐)
  • 1층(이 로우)2층(얼 로우)3층(싼 로우)..
  • 9 층좀 눌러주세요. – 뿌하오 이스, 커이 엉 지오 로우 마? (실례합니다만, can (you) push 지오 로우(9 층)?
  • 떵 이샤 (wait please)
  • @가게 문 닫았는지
  • 문 닫았나요? = 니먼 구안 먼 마? 션머싈호=언제
  • —> 니먼 션머 싈호 구안먼 마? = 너희 언제 문을 닫니?
  • @@@중국에서의 간체자를 읽는 병음을 모를 경우에는 출국전 pleco 앱을 다운 받자. 앱에서 한자를 그려서 검색하면 핑잉이 나온다. 길을 찾을 때 유용하다. (인터넷 상태 상관없이 사용가능) @@@생활 시 필수 앱 – pleco, 바이두 지도, 콰이더다처(택시앱), 상하이지하철앱, 네이버사전(중국어)
0 replies

Leave a Reply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